인천공항, 세계 유일의 공항 복합 문화축제

'2019 인천공항 스카이 페스티벌' 개최 공항투데이l승인2019.08.07l수정2019.08.07 16:37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인천국제공항공사는 8월 31일부터 9월 1일까지 2일간 인천국제공항 문화공원 일대에서󰡐2019 인천공항 스카이 페스티벌(SKY FESTIVAL)󰡑을 개최한다고 밝혔다.

인천공항 스카이 페스티벌(SKY FESTIVAL)은 글로벌 5대 공항으로 성장한 인천공항이 공항상주직원과 여객들에게 감사의 마음을 전하고, 공항을 찾은 외국인들에게 한국문화의 아름다움을 선사하기 위해 2004년 이래 매년 가을 개최하여 왔으며, 세계인을 사로잡은 K-POP과 고품격 크로스오버 등 매년 최정상급의 출연진과 다채로운 공연을 선보이며 이제는 국내 및 해외관람객 3만여 명이 참여하는 글로벌 야외음악축제로 자리매김했다.

이번 2019 인천공항 스카이 페스티벌(SKY FESTIVAL)은 한류열풍을 이끌고 있는 최정상급 K-POP 가수가 참여하는 인천공항 한류 K-POP 콘서트와 세계적인 연주자가 참여하는 고품격 크로스 오버 콘서트, 중소기업과 스타트업 기업 그리고 사회적 기업이 참가하는 SKY EXPO, 어린이 체험 프로그램인 SKY FUN FUN, 폐자원을 활용한 UP-Cycling 페스티벌, 그리고 플리마켓과 푸드트럭이 참여하는 SKY Market, 인천 청년예술가 등이 참여하는 SKY Busking까지 다채롭고 풍성한 프로그램을 선보이며 세계유일의 공항 복합문화 축제가 될 전망이다.

먼저, 첫째 날인 8월 31일 오후 7시에는 “K-POP 인천공항 콘서트”가 화려한 축제의 막을 올린다. 한류열풍의 주역으로 국내․외 팬들의 사랑을 받고 있는 인기 K-POP 스타들이 총출동한다.

‘K-POP, 한류문화로 세계를 잇다’라는 부제 아래 펼쳐지는 이번 K-POP 콘서트는 인천공항공사가 항공사, 여행사 등과 함께 공동 프로모션을 통해 사전 관람신청을 받은 중국과 홍콩, 대만, 인도네시아 등 세계 각지의 한류 팬 또한 열정의 현장을 함께 즐길 예정이다.

둘째 날인 9월 1일에는 오후 7시부터 화려한 출연진을 자랑하는 고품격 크로스오버 콘서트가 ‘하늘위에서 펼쳐지는 아름다운 하모니’라는 부제로 펼쳐진다. Flying과 Rainbow Bridge 등 수많은 히트곡을 보유하고 있는 세계적인 피아니스트 겸 작곡가인 스티브 바라캇이 내한, 참여하는 이번 크로스오버 콘서트는 웅장하고 박진감 넘치는 아름다운 연주가 더해져 스카이 페스티벌의 품격을 한층 더 높여줄 전망이다.

공연장을 둘러싼 실내외 공간에서도 다채로운 프로그램이 펼쳐질 예정이다. 스카이 페스티벌에서 올해 처음 선보이는 SKY EXPO에서는 항공․공항산업을 주제로 문화와 정보를 교류하는 장이 마련된다.

드론, 증강현실(AR), 가상현실(VR) 등 4차산업 혁신기술을 보유한 중소기업을 비롯하여 인천공항 ‘여행스타트업 육성사업’에서 선발된 스타트업 기업과 ‘인천공항 가치(Value) 여행’프로그램에서 선발된 사회적 기업 등이 참가해 직접 자사 제품을 전시, 홍보하는 홍보전시관이 마련되어 있다. 공사는 이번 SKY EXPO를 통해 참가기업들의 우수한 기술력과 제품을 홍보하고 판로확대를 지원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

또한, 파라다이스시티역 광장에는 경력단절 여성의 꿈과 재능을 돕는 플리마켓 ‘마켓엄마꿈틀’과 인천시 소상공인협회와 함께하는 ‘푸드존’이, 메인공연장 인근 거리에서는 인천공항 청년예술가 공연예술지원 사업에서 우승한 팀들이 준비한 ‘스카이 버스킹(Busking)’도 마련되어 있어 공연과 체험, 전시, 먹거리, 볼거리까지 풍성한 오감만족 축제가 될 전망이다. 2019 인천공항 스카이 페스티벌은 중소기업, 스타트업 기업, 사회적 기업, 인천지역 소상공인, 경력단절 여성, 인천지역 청년예술가 등이 함께 참가해 상생협력에 앞장서는 동반성장의 장이 될 예정이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창립 20주년을 맞아 공사의 친환경 경영성과를 홍보하고 국민들에게 자원 업사이클링(업그레이드와 리사이클링을 합친 신조어로, 폐기된 제품 등에 디자인과 기능을 입혀 새로운 제품으로 재탄생시키는 자원 재활용 방법)의 중요성을 알리기 위해 ‘스카이 업사이클링 페스티벌’을 함께 진행한다. 공모전 참가자들은 8월 23일까지 신청서를 제출하며 선발된 참가자는 축제 첫날인 8월 31일 ‘스카이 페스티벌’ 작품 제작존에서 직접 가져온 폐자원으로 공항 또는 항공 관련 작품을 제작, 출품하게 된다. 추후 20개 작품을 선정해 시상하며, 총 1,000만원 규모의 푸짐한 상금도 함께 수여할 예정이다.

어린이 체험 프로그램인 SKY FUN FUN에서는 모형 항공기 시뮬레이터와 BMW모형자동차만들기 클래스, 드론 인형뽑기 프로그램 등이 마련되어 아이들에게 즐거움과 추억을 선사할 예정이다.

인천공항공사 구본환 사장은“대표적인 문화공항으로 알려진 인천공항에서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야외문화축제로 자리매김한 스카이 페스티벌을 통해 국민들과 외국인 방문객들께 잊지 못할 추억을 선물해드리고자 한다”며, “멋진 공연과 풍성한 행사가 가득한 축제를 공항가족과 지역주민, 인천공항 국내외 관광객 등 모두가 함께 즐기면서 행복 에너지를 가득 충전해가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또한, “올해로 창립 20주년을 맞은 인천공항공사는 스카이 페스티벌을 통해 중소기업과의 상생협력을 강화하고 동반성장의 장을 마련하는 등 인천공항공사가 ‘사랑받는 국민기업’으로 발전하는 데 기여할 계획이며,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 확산에 앞장 설 계획”이라고 말했다.

모든 공연 관람과 행사장 입장은 무료이며, 공연 관람은 사전에 공식 홈페이지(http://www.skyfestival.kr)를 통해 선착순으로 좌석예약을 받아 참가한다. 둘째 날 클래식 공연에서는 폐막 이벤트로 참가자를 대상으로 하는 경품 추첨행사가 마련돼 있다. 경차 스파크가 경품으로 준비돼 즐거움이 배가 될 전망이다. 또한 SKY EXPO 관람객에게는 매일 오후 5시 추첨을 통해 LG퓨리케어 공기청정기가 경품으로 지급될 예정이다. 축제와 관련한 세부내용과 티켓 관련 문의는 공식 홈페이지 또는 축제사무국(032-741-3507∼8)으로 하면 된다.

한편, 인천공항공사는 스카이 페스티벌 기간 관람객의 교통편의를 위해 무료주차장(2,000대 주차 가능)을 행사장 인근에 운영할 계획이다. 무료셔틀버스는 여객터미널 3층(3번, 12번 게이트 앞 승차장)에서 탑승할 수 있다. 무료로 운행 중인 자기부상철도를 이용할 경우, 교통센터 2층 자기부상철도 인천국제공항역에서 승차한 후 파라다이스 시티역에서 하차하면 된다. 인천공항공사는 행사기간 중 많은 관람객이 방문해 주차가 어려울 수 있으므로 대중교통 이용을 권고하고 있다.


공항투데이  webmaster@airtoday.kr
<저작권자 © 공항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공항투데이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신문사 연혁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인천광역시 중구 넙디로 38(3층, 운서동) 영종토건빌딩 302호  |  대표전화 : 032)752-0007  |  이메일 : airtoday@hanmail.net
등록번호 : 인천, 다06045(종이신문 2011년 9월 28일)/인천, 아01303(인터넷신문 2017년 5월 1일)
발행인 : 이영석  |  편집인 : 이영석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영석
Copyright © 2019 공항투데이. All rights reserved.